커뮤니티
지금 지리산은
이미지 갤러리
지역가이드
송기홍과 지리산

지역가이드

community_view
제목
[곡성] 곡성군 “무더위, 여름밤 신나는 콘서트로 날려버리세요”
작성일 2017-07-24 조회수 145
싱싱싱 콘서트 공연 안내 포스터. (사진 = 곡성군)
싱싱싱 콘서트 공연 안내 포스터. (사진 = 곡성군)

성군(군수 유근기)은 7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오는 26일 오후 7시 곡성레저문화센터 동악아트홀에서 퍼니밴드의 ‘싱싱싱 콘서트’ 공연을 개최한다. 

퍼니밴드는 지난 2001년 결성 이후 1800여 회의 공연을 통해 관객들에게 웃음과 재미를 선사하고 있는 국내 최초의 퍼포먼스 브라스 앙상블 그룹으로, 의자를 버리고 유쾌하게 춤추듯 연주를 선보이는 장관을 만들어 낸다.
 

싱싱싱 콘서트는 클래식에서 재즈, 가요, 영화음악 등 다양한 연령대가 공감할 수 있는 공연이며, 젊고 신선한 감각으로 무장한 여섯 남자들이 트럼펫, 트럼본, 호른, 튜바, 퍼키션 등 각종 금관 5중주 악기로 생동감있고 역동적인 퓨전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 관람은 선착순 무료로 입장하며 공연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곡성군청 관광문화과로 문의하면 된다.

출처 : NSP통신
이전글
여름철 최고의 물놀이 휴양지, 안전 남원
다음글
남원 백두대간생태교육장 생태체험 메카로

목록

이달의 추천 여행지
쌍계사
[하동] 쌍계사우리나라 범패의 발상지로..
쌍계사를 떠올리면 쌍계사 벚꽃길을 떠올리게 된다. 전남 구례읍에서 21km 지점, 경남 하동군 화개면 화개리에서 운수리까지의 6km 구간에는 벚꽃나무가 줄지어 서 있어 봄철이면 벚꽃 구경객으로 붐빈다. 그곳에 쌍계사가 있다.

하지만 쌍계사를 봄에 찾으면 좋은 사찰로만 여기면 안된다. 범패의 발상지로서의 쌍계사, 차 시배지로서의 유래를 안고 있는 쌍계사, 자연과 함께하는 곳 등 쌍계사가 들려주는 이야기는 너무도 많기 때문이다.
상세보기